아모레퍼시픽, 대한모발학회 학술대회 심포지엄 개최 - AMORE STORIES
2021.05.30
48 LIKE
274 VIEW
  • 메일 공유
  • https://stories.amorepacific.com/%ec%95%84%eb%aa%a8%eb%a0%88%ed%8d%bc%ec%8b%9c%ed%94%bd-%eb%8c%80%ed%95%9c%eb%aa%a8%eb%b0%9c%ed%95%99%ed%9a%8c-%ed%95%99%ec%88%a0%eb%8c%80%ed%9a%8c-%ec%8b%ac%ed%8f%ac%ec%a7%80%ec%97%84

아모레퍼시픽, 대한모발학회 학술대회 심포지엄 개최

- 마이크로바이옴 및 두피 분야 전문가 초청해 최신 연구 동향 공유

- 국내외 모발 전문가와 학술 교류 강화 통해 혁신 제품 선보일 것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학술대회 심포지엄 참가자 단체사진, 전북대학교 의과대학 박진 교수, 바이오사이언스 Lab 이용희 님, 중앙대학교 시스템생명공학과 설우준 교수


아모레퍼시픽이 대한모발학회(Korean Hair Research Society) 학술대회에서 ‘두피 마이크로바이옴(scalp microbiome)’을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어제(30일) 서울시 강남구 삼정호텔에서 열린 2021년 제 17차 대한모발학회 학술대회는 온라인으로도 실시간 생중계됐다.


아모레퍼시픽은 이번 심포지엄에 국내 마이크로바이옴 분야 전문가들을 초청해 최신 연구 동향을 공유했다. 더불어 두피에서의 마이크로바이옴에 대한 새로운 연구 결과와 앞으로의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다. ▲중앙대학교 시스템생명공학과 설우준 교수는 ‘An introduction to skin microbiome’을 주제로 발표했다. 전반적인 피부 마이크로바이옴에 대한 소개와 형성 과정 및 영향 요인을 밝혔으며, 질병이 있는 경우 마이크로바이옴의 미생물 구성 네트워크가 붕괴될 수 있다는 내용을 공유했다. ▲전북대학교 의과대학 피부과학교실 박진 교수는 ‘What’s new in scalp microbiome?’을 주제로 두피 마이크로바이옴의 최신 연구 결과를 공유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이용희 연구원은 ‘Development of novel cosmetic active for healthy scalp based on clinical microbiota analysis’을 주제로 발표했다. 해당 연구를 통해 정상 두피와 지루성/비듬 두피의 임상학적 마이크로바이옴을 비교 분석하고, 이를 바탕으로 건강한 두피 마이크로바이옴을 유지할 수 있는 녹차유래유산균(Lactobacillus plantarum APsulloc 331261) 신규 화장품 소재의 우수성을 규명하고자 했다.


아모레퍼시픽 박영호 기술연구원장은 “아모레퍼시픽은 오랜 기간 미생물을 포함한 피부 및 두피, 모발의 특성에 관해 연구해왔고, 최근에는 녹차유산균 연구센터, 두피스킨 연구소(Scalp Skin Lab)를 통해 마이크로바이옴의 다양한 효능을 밝혀내는 중이다” 라며,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앞으로도 이번 심포지엄과 같이 의미 있는 학술 교류를 지속해서 이어가며, 전 세계 고객에게 더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앞으로 아모레퍼시픽은 피부과 전문의 등 모발 연구 전문가로 구성된 학술단체인 대한모발학회와 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이를 위해 2023년까지 3년간 대한모발학회 학술대회 심포지엄을 후원 및 공동 개최하며, 다양한 논의를 바탕으로 국내외 모발 전문가들과의 연구 네트워크를 강화해나갈 예정이다.

  • 좋아해

    13
  • 추천해

    7
  • 칭찬해

    13
  • 응원해

    8
  • 후속기사 강추

    7
TOP

Follow us:

FB TW I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