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니스프리 모음재단, ‘2021 감귤 장학생’ 선발 - AMORE STORIES
2021.10.12
28 LIKE
140 VIEW
  • 메일 공유
  • https://stories.amorepacific.com/%ec%9d%b4%eb%8b%88%ec%8a%a4%ed%94%84%eb%a6%ac-%eb%aa%a8%ec%9d%8c%ec%9e%ac%eb%8b%a8-2021-%ea%b0%90%ea%b7%a4-%ec%9e%a5%ed%95%99%ec%83%9d

이니스프리 모음재단, ‘2021 감귤 장학생’ 선발

-농업 특성화 고교생 및 감귤 연구 대학생 16명 선발, 장학금 총 2600 만원 지급



아모레퍼시픽그룹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이사장 이진호)은 10월 8일 (금) 제주도 서귀포시에 위치한 설록차 연구소에서 ‘2021 감귤 장학생’ 16명을 선발하고 총 26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감귤 장학생’ 제도는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이 제주 감귤 농업 관련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육성해 감귤 농업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고자 마련한 공익사업이다. 2021년까지 총 58명에게 86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은 농업 특성화고 학교장과 감귤 연구 분야 대학 학과장으로부터 우수 학생을 추천 받은 뒤 교과 성적과 학업 동기 등을 기준으로 심사해 제주대학교 김세연 학생 등 16명을 최종 선정했다.


제주대학교 원예학과 석사과정 홍하림 학생은 “장학금을 받아 아르바이트 등의 경제활동 대신 연구에 전념할 수 있어 기쁘다”며, “재배가 쉽고, 많은 농가에 보급이 가능한 고품질의 감귤 품종을 개발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니스프리 모음재단은 아모레퍼시픽그룹 계열사인 이니스프리가 5년 동안 총 100억원의 기부약정을 통해 2015년 설립한 공익 재단으로, 제주의 자연과 문화, 인재를 위한 다양한 공익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 좋아해

    8
  • 추천해

    1
  • 칭찬해

    8
  • 응원해

    9
  • 후속기사 강추

    2
TOP

Follow us:

FB TW IG